상주 사과 대만으로 첫 수출하다!
상태바
상주 사과 대만으로 첫 수출하다!
  • CTN25문화관광
  • 승인 2019.11.29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는 지난 1127일 대구경북능금농협 상주지점(지점장 이성찬)과 회원 농가, NH농협무역(대표 김진국), 상주시 유통마케팅과(과장 주선동)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상주 사과(품종 부사)를 대만으로 첫 수출했다.

수출 길에 오른 사과는 13(3천만원) 상당이며, NH농협무역이 수출 업무를 대행했다.

대만 사과 수출은 선과장 등록을 기본으로 농가의 검역 요건 교육 이수, 주기적인 예찰, 수확 전 재배지 현지 검역과 농약 잔류 검사까지 통과해야하는 등 수출 검역 절차가 매우 까다롭다. 때문에 상주시는 오랫동안 사과 수출을 위한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왔다.

대구경북능금농협 상주지점의 수출 농가 수는 29농가로, 재배 면적 192,115에서 연 200여 톤을 생산하고 있다.

이번 수출을 계기로 대만 수출이 늘어날 전망이다.

상주시 관계자는 이번 수출을 발판삼아 상주 사과가 더 많은 세계 시장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드리고, 수출확대를 위한 행정적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