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빛의 거리로 거듭난 하동읍 폐철도공원
상태바
화려한 빛의 거리로 거듭난 하동읍 폐철도공원
  • CTN25문화관광
  • 승인 2019.12.19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 연말연시 군민 염원담은 5만개 경관 조명 밝혀…내년 1월말까지 운영

하동군은 삭막한 도심 분위기를 개선하고 연말연시에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하동읍 폐철도 공원에 빛의 거리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빛의 거리는 내년 1월 말까지 매일 오후 53011시 운영된다.

빛의 거리는 옛 경전선 폐철도를 활용해 조성한 폐철도 공원 입구부터 약 400m 트레킹코스 구간에 군민 5만명의 염원을 담은 경관 조명 5만개로 연출해 다사다난했던 한해를 잘 마무리하고 희망한 새해를 기원하는 뜻을 담았다.

빛의 거리를 걸으며 가족·친구·연인과 인생사진을 찍기 위한 포토존을 찾아보는 것도 색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군은 개개인의 새해 소망을 적어 달 수 있는 공간을 추가로 조성하는 등 다채로운 볼거리·즐길거리를 더 마련할 계획이다.

지역 주민들은 연말이라 아쉬움이 컸는데 빛의 거리가 만들어져 도심 분위기가 한층 밝아졌고 인근 카페 등 지역 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군 관계자는 연말연시 빛의 거리를 걸으며 한해의 아쉬움을 달래고 희망찬 새해를 기원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다양한 볼거리·즐길거리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