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천읍, 장사익 선생의 소리로 문화의 고장 발돋움한다!
상태바
광천읍, 장사익 선생의 소리로 문화의 고장 발돋움한다!
  • 한규창 기자
  • 승인 2021.03.1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천읍이 인구 감소 및 공동화로 쇠퇴되어 가는 지역사회에 문화예술을 통한 활기를 불어넣는다.

읍은 ()광신초교 폐교부지를 활용해 광천읍 출신 소리꾼 장사익 선생을 테마로 한 광천 복합문화예술공간건립과 장사익 인물 마케팅으로 문화의 고장으로의 발돋움을 시도하고 있다.

읍은 지난해 8월부터 장사익 선생과 협의를 시작하여 선생의 작품을 활용한 예술관 건립사업을 추진하였으며 지난해 923일에는 장사익 선생을 광천읍 행정복지센터로 직접 초청하여 건립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장사익 선생께서는 나의고향 광천에서 문화예술을 진흥 발전시킬 수 있는 역할이라면 적극 돕겠다.”며 적극적인 협조의 의사를 표했다.

읍은 장사익 선생이 태어나고 자란 마을에 위치한 ()광신초를 활용하기로 결정하고 지난해 12월 홍성교육지원청과 폐교 활용 및 홍성군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향후 이 곳에 장사익 소리관, 캠핑장, 카페 등 지역 예술인과 지역주민을 위한 복합문화예술공간이 들어설 예정이다.

광천읍 관계자는 장사익 선생님을 테마로 하여 문화사업을 추진하는 것은 지역민 모두가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고, 군에서도 공감하고 있는 만큼 민ㆍ관이 서로 합심하여 광천읍을 문화예술의 고장으로 만들었으면 좋겠다.”라고 하였다.

한편 지난 16일에는 장사익 인물 마케팅사업 추진 준비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해 복합문화예술공간의 추진방향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종화 도의원, 장재석 군의원 군의원, 장순화 주민자치회장, 이장협의회장 등 주민대표와 사업예정지 인근마을 이장 등 지역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폐교된 광신초등학교를 활용하여 장사익 선생님을 모델로 하는 공간 조성과 원촌마을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을 연계하여 광천 복합문화예술공간을 조성하기 위한 방법을 협의하고, 이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갈 추진위원회 및 실무위원회 구성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