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지원 나서
상태바
강서구,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지원 나서
  • 정철현 기자
  • 승인 2024.07.0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상담회 개최... 총 20억원 계약 성사

서울 강서구(구청장 진교훈)가 4일(목)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SBA 서울경제진흥원과 함께 ‘중소기업 수 출상담회’를 개최했다.

마곡동 서울창업허브 M+에서 열린 상담회에는 지역 중소기업 36곳과 미국, 프랑스, 일본, 중국 등 12개 나라 21개사 해외 바이어가 참여했다.

이날 현장에선 중소기업이 해외 바이어들에게 직접 제품을 홍보하는 ‘1:1 비 즈니스 매칭 테이블’이 진행됐다.

이번 수출상담회를 통해 지역 뷰티·헬스케어 전문 기업과 해외 바이어 간에 147건의 수출 상담을 진행하고, 총 143만 달러(약 20억원)의 계약을 맺는 성 과를 거뒀다. 진교훈 구청장은 “경제가 어려워지면 중소기업이 겪는 고충은 더욱 커질 수 밖에 없다”며 “중소기업의 경쟁력 향상과 판로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