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고향사랑기부제, 1억 원 돌파 “올해 목표는 2억 원”
상태바
사천시 고향사랑기부제, 1억 원 돌파 “올해 목표는 2억 원”
  • 정호성 기자
  • 승인 2023.07.0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시 고향사랑기부금 시행 6개월만에 1억 원을 돌파했다.

시행한 6개월만에 1억을 돌파한 것으로 참여인원은 852, 소액 100원부터 최고액 500만 원까지 다양한 금액으로 기부가 많았는데, 서울에 거주하는 곤명면 출신 문위경씨는 5,900원씩 24차례나 기부를 하는 등 생활속에서 작은 기부문화를 실천하고 있는 모범사례로 뽑히고 있다.

한달평균 140여 명이 참여, 거의 10만원대가 대부분을 차지했으며, 주로 4050대 출향인이다

1백만 원 이상의 고액 기부자는 16, 4,200만 원으로 사천출신 기업가나 시 홍보대사, 교수, 향우회장 등으로 참여감사의 마음을 표하고 고향사랑기부제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시청 홈페이지(사천시 누리집)명예의 전당코너를 운영하고 있으며 SNS와 사천소식지 <사천N>, 언론 등을 통해서도 홍보를 하고 있다.

2월에는 기부문화확산을 위해 시장님을 비롯한 간부공무원이 솔선하여 자매도시에 기부하기도 하고 유관기관과 각종 행사장을 방문하여 기부제도를 홍보하는 등 발로 직접 뛰는 실천결과물로 연말까지 목표인 2억원 달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박동식 시장은 사천시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사천을 응원해주고 사랑을 보여준 모든 기부자들께 감사드린다. 소중한 기부금은 주민 복리 증진 등 사천시의 발전을 위한 기금사업에 사용하겠다올해 목표액까지 달성될 수 있도록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사천시 고향사랑기부제에 지속적인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1인 최대 500만 원까지 주소지가 아닌 다른 지자체에 기부하면 세액공제 혜택과 답례품(기부액 기준 최대 30%)을 받는 제도다.

기부금액은 10만 원까지는 전액 세액 공제되고, 10만 원 초과분은 16.5% 공제받으며, 기부는 고향사랑e홈페이지를 통해 납부가능하며, 전국 모든 농협 창구에서도 납부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