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음 가득한 꿈나무들의 가을 운동회” 자생한방병원, ‘제7회 자생 꿈나무 올림픽’ 성남에서 열려
상태바
“웃음 가득한 꿈나무들의 가을 운동회” 자생한방병원, ‘제7회 자생 꿈나무 올림픽’ 성남에서 열려
  • CTN25문화관광
  • 승인 2023.11.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7회 자생 꿈나무 올림픽’, 경기도 성남시 탄천변 체육공원에서 개최
- 지역아동센터 어린이 및 관계자 450여명 참여, 큰 공 굴리기, 오재미 넣기 등 13개 종목서 경쟁 펼쳐
- 한의사 직업 체험 부스도 운영…쉽고 재미있게 한의학 알려
- 전국 순회 개최로 지역 아동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문화 형성에 기여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은 지난 4일 경기도 성남시 탄천변 제1체육공원에서 개최된 ‘제7회 자생 꿈나무 올림픽’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6일 밝혔다. 진한 가을의 정취 속에서 개최된 이번 자생 꿈나무 올림픽에는 성남시 지역아동센터 21곳의 어린이 350여 명을 비롯한 자생의료재단· 분당자생한방병원 의료진 및 임직원, 지역아동센터 봉사자 등 100여 명이 함께했다.

‘제7회 자생 꿈나무 올림픽’에 참가한 성남시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이 계주 경기를 하고 있다

참가 어린이들은 4개 팀으로 나뉘어 큰 공 굴리기, 오재미 넣기 등 가을 운동회 분위기가 물씬 나는 13개의 종목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그리고 운동장 한 켠에는 한의사 직업 체험 부스도 운영돼 어린이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날 분당자생한방병원 의료진들은 부스에 방문하는 어린이들에게 한의학을 쉽고 재미있게 설명하며 침치료 실습 등 직업 체험의 기회를 제공했다.

자생 꿈나무 올림픽’에 참가한 성남시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이 큰 공 굴리기 경기를 하고 있다

행사 내내 응원과 웃음이 끊이지 않았던 이번 올림픽의 폐회식에서는 각 종목의 합산 점수를 기준으로 우승팀이 결정됐다. 최종 우승팀에게는 기념품과 더불어 문화상품권이 부상으로 증정됐다. 이외에 자생의료재단은 어린이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매일 헌신하는 지역아동센터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담아 사무기기, 쌍화차 등을 선물했다.

분당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한의사 직업 체험 부스에 방문한 어린이들에게 침치료 실습을 진행하고 있다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은 “자생 꿈나무 올림픽에 참여한 아이들이 보여준 해맑고 활기찬 모습처럼 언제나 밝은 미래를 꿈꿀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행복해하고 즐거워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할 수 있도록 자생의료재단과 전국 자생한방병원·자생한의원이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8년부터 시작된 자생 꿈나무 올림픽은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의 건강증진과 활기찬 문화 형성을 위해 매년 전국을 순회하며 개최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2년간의 공백이 있었지만 지난해 8월 부산광역시를 기점으로 재개해 7회째를 맞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